최종편집:2021-01-21 오후 09:31: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발행인 칼럼칼럼/논단우리 사는 이야기독자투고김광섭의 고성이야기장공순 사진이야기법률상담
최종편집:2021-01-21 오후 09:31:52
검색

전체기사

발행인 칼럼

칼럼/논단

우리 사는 이야기

독자투고

김광섭의 고성이야기

장공순 사진이야기

법률상담

커뮤니티

공지사항

포토 > 오피니언 > 우리 사는 이야기

최종편집 : 2021-01-21 오후 03:04:27 |

출력 :

2021년 새해를 맞이하면서

그러나 가는 세월을 아쉬워하고 후회한들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우리는 지난해 예상치도 못한 코로나19로 인하여 정말 힘들고 어려운 시기를 보냈다. 감염예방을 위해 마..
[ 2021년 01월 21일]

드디어 대장암 완치판정을 받다

필자의 어린 시절에는 의학이 발달하지 않아 암에 걸리면 치료 한번 못 받고 저승에 가는 사람들이 많았다. 암은 일단 걸리면 무조건 죽는 무서운 병이었고 공포의 대상이..
[ 2020년 11월 24일]

배려하는 마음을 갖자

경제적인 발전과 도시화 등으로 가치관이 변하면서 우리가 사는 시대는 개인주의와 이기주의, 무관심이 팽배해져 인간의 정을 느낄 수가 없다고 한다. 그러나 공동체 사회..
[ 2020년 10월 29일]

그리운 고(故) 함택열 선생님

그 해 4월 초순경 부친이 병석에 눕자 장남이었던 나는 가사 일을 돕기 위해 5월 초순경 친구 편으로 선생님에게 자퇴서를 전달했다. 그런데 얼마 지나지 않아 어둠이 깔린..
[ 2020년 09월 23일]

쓰레기 무단 투기를 근절하자

그런데 아직도 쓰레기를 지정된 장소에 버리지 않고 무단으로 투기하는 사례가 우리 주변에 많다. 지역 곳곳을 걷다보면 담배꽁초를 비롯해 일회용 종이컵, 페트병, 과자봉..
[ 2020년 08월 25일]

옥수수와 감자

옥수수 장사를 바라보니 문득 돌아가신 부모님 생각이 났다. 산과 밭뿐이었던 어린 시절의 먹거리는 온통 옥수수와 감자를 이용한 음식이었다. 1970년대 시골의 이른 아..
[ 2020년 08월 04일]

친절을 생활화 하자

사람이 세상에 태어나서 삶을 유지하는 과정에서 가정, 학교, 사회생활을 통해 많은 사람들을 상대로 하루에도 몇 번씩 만나고 헤어지는 것이 자연의 순리이고 우주만물의 ..
[ 2020년 07월 20일]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기리며

우리나라가 현재 경제적인 발전을 이룩하고 국민들이 행복한 삶을 유지할 수 있는 것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이 있었기 때문이다. 보통 순국선열은 일제강점기 조국의 해..
[ 2020년 06월 24일]

삶의 애환이 살아 숨쉬는 ‘장날’

나는 어린 시절 토성면의 한 어촌에서 태어나 20년 이상 그곳에서 성장했다. 속칭 애기미(아야진)에서 장이 서는 교암(데리바위)까지 리어카에 미역을 가득 담고 1.2km 거..
[ 2020년 05월 07일]

바른 생활습관을 갖도록 노력하자

사람이 이 세상에 태어나서 살아가는 과정 속에서 버릇이 있고 생활습관이 있다. 한번 잘못된 버릇은 고쳐질 수가 없다. 좋은 버릇은 평생토록 따라다니면서 자신에게 도움..
[ 2020년 04월 08일]

결혼기념일 36주년, 아내에게 보내는 편지

지금 생각하면 지난 36년을 어떻게 살아왔는지 아련하오. 너무나도 바쁘고, 뒤를 돌아볼 겨를도 없이 오직 앞만 보고 열심히 부지런하게 살아왔던 삶이 아닌가 생각하오. ..
[ 2020년 03월 10일]

2020년 새해를 맞이하면서

아쉬웠던 한 해를 보내고 희망찬 새해 2020년 경자년(庚子年)이 밝아왔다. 경자년은 흰색의 경(庚)과 쥐를 뜻하는 자(子)가 더해져 흰쥐의 해라고 한다. 12띠 중 첫 번째로..
[ 2020년 01월 21일]

2019년을 보내면서

2019년 새해 첫날 간성의 명산인 고성산(해발 291m)에 올라 일출을 바라보며 나의 꿈과 가족의 건강 그리고 모든 사람들의 소원성취와 고성군의 안녕과 평화, 국민들을 위..
[ 2019년 12월 26일]

할머니 학생

젊은 버스기사는 “할머니! 그건 학교에서 하구요, 버스에서는 성인요금을 내세요”라고 중얼거리며 불만스러운 듯 애꿎은 경적만 눌렀다. 만약 내 할머니가 그랬으면 “에..
[ 2019년 12월 11일]

무단횡단을 하지 맙시다

횡단보도를 이용하기가 그렇게도 어렵고 힘이 드는 것일까? 무단횡단으로 인한 교통사고는 피해자인 보행자뿐만 아니라 가해자인 운전자에게도 평생 씻을 수 없는 큰 상처..
[ 2019년 11월 06일]

웃어른을 공경하자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라고 한 어느 철학자의 말이 생각난다. 인간은 어머니 품속에서 태어나 유년기와 소년기를 거쳐 청년기, 장년기, 노년기라는 삶의 과정을 살아가는 것..
[ 2019년 10월 10일]

나라사랑 태극기를 달자

공식적으로 태극기를 다는 날은 1년 365일 가운데 겨우 일곱 번이다. 나라사랑 애국하는 마음으로 태극기를 다는 것은 국민들에게 주어진 권리이며 의무라고 할 수 있는데,..
[ 2019년 09월 10일]

담배꽁초 길거리에 버리지 말자

나는 고성군의 한 어촌마을에서 태어나 63년 동안 한 번도 이곳을 떠나지 않고 평생을 고성군이 좋아서, 고성군처럼 살기 좋고 인심 좋은 곳을 찾아보기 힘들어서 사는 날..
[ 2019년 08월 21일]

김유정 문학촌을 다녀와서

고성문학회 회원 5명이 의기투합하여 춘천시에 있는 김유정문학촌에서 진행한 ‘제18회 문학특강’을 듣기 위해 7월 23일부터 25일까지 2박3일간 여행을 했다. 김유정문학..
[ 2019년 08월 06일]

운봉리 숭모공원 지속성 존중돼야

이는 지역 출신의 독립운동가 5인인 이근옥 선생 문명섭 선생 김연수 선생 그리고 김형석, 이석규 선생을 기리고 있는 고성군의 유일한 항일운동과 관련된 현충시설이다.지..
[ 2019년 07월 12일]

   [1]  [2] [3]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겨울철 별미 대구

거진정보공고 졸업생 전원 진로 확..

관광사업 활성화로 주민소득 창출

한겨울에 만나는 봄을 기다리는 마..

새해 농업인 실용교육 비대면으로

알려지지 않은 길

토성면의소대 박혜정 대장·함성옥 ..

거진남·여의소대 재난관리 유공 도..

지구와 나와 조약돌

겨울철 화재예방에 다함께 힘 모으..

최신뉴스

자활센터 EM소독제 활용 방역 지원  

마을 전 가구에 재난지원금 70만원..  

“주방엔 K급 소화기 비치하세요”  

“임기중 장학기금 5억원 조성”  

토성면의소대 박혜정 대장·함성옥..  

거진남·여의소대 재난관리 유공 ..  

코로나19와의 전쟁  

2021년 새해를 맞이하면서  

지구와 나와 조약돌  

겨울철 화재예방에 다함께 힘 모으..  

알려지지 않은 길  

거진정보공고 졸업생 전원 진로 확..  

한겨울에 만나는 봄을 기다리는 마..  

관광사업 활성화로 주민소득 창출  

새해 농업인 실용교육 비대면으로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2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