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8-10-15 오전 11:46: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교육일반문화.스포츠김담 산문 연재 <숲에서 숲으로>김하인 연재소설류경렬의 경전이야기남동환의 사진으로 보는 고성의 역사가라홀시단학교탐방어린이집 탐방고성을 빛낸 호국인물황연옥의 행복한 동화읽기
최종편집:2018-10-15 오전 11:46:26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교육일반

문화.스포츠

김담 산문 연재 <숲에서 숲으로>

김하인 연재소설

류경렬의 경전이야기

남동환의 사진으로 보는 고성의 역사

가라홀시단

학교탐방

어린이집 탐방

고성을 빛낸 호국인물

황연옥의 행복한 동화읽기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교육/문화 > 문화.스포츠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전 세계 서점을 탐방하는 즐거움 예찬

김윤아 이색 에세이 ‘서점 여행자의 노트’ 출간

2018년 10월 10일(수) 09:51 [강원고성신문]

 

ⓒ 강원고성신문

본지 칼럼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김춘만 시인의 딸 김윤아씨가 뉴욕, 런던, 파리 등 세계 40여 곳의 서점을 탐방하며 느낀 점을 소개한 이색 에세이 ‘서점 여행자의 노트’(스리체어스, 130쪽, 12,000원)를 출간했다.
저자는 서점이 단순히 책을 사고파는 공간이 아니라 방문객이 서점의 가치에 공감하고 동참하는 공간이 된다고 소개한다. 또한 서점이 전하는 가치를 대화, 연대, 발견, 확장이라는 네 가지 키워드로 제시하고 있다.
특히 “서점에서 만난 사람들과의 대화는 나와 사회의 관계를 다시 생각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서점을 탐방하며 얻게 되는 기쁨을 쉽고 간결한 문장으로 표현하고 있다.
파리의 문화와 예술에 관해 폭넓은 대화를 나눌 수 있는 부키니스트 거리, 잊혀진 여성 작가의 작품을 발견할 수 있는 페르세포네, 스마트폰에서 벗어나 책이 주는 확장의 경험을 즐기기를 권하는 리브레리아 등 저자에게 영감을 준 열한 곳의 서점 이야기가 담겼다.
저자 김윤아(31세)는 속초여고와 건국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의료기기 프로그램 제작사인 코어라인소프트에서 근무하고 있다. 여행 관련 책자에 다수의 글을 게재했으며, 브런치 작가로 활동하고 있다.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교암리 천학정 뒷산 노송의 숭엄미

고성통일명태와 떠나는 4GO 여행

“남북교류 거점지역 선점 노력 필..

전 세계 서점을 탐방하는 즐거움 예..

산불전문진화대·산불유급감시원 선..

올해 도내 최초 총체벼 수확 시연회..

최북단 3대 어장 ‘북방어장’ 개방

고성 앞바다로 돌아올 명태를 기다..

전희주·신다현 학생 고등부 장원

제15회 군수배 군민골프대회 열려

최신뉴스

아름다운 백사장·얕은 수심 가족..  

화암사 전국 산악인 교육장소로 활..  

수확철 농기계 안전사고 주의 당부..  

고성군보건소 독감 예방접종 실시  

공무원 부패방지 위반 혐의로 검찰..  

간성읍 해상리 돼지돈사 화재  

고성경찰서 전좌석 안전띠 착용 캠..  

50세 이하 미혼남 결혼 지원 추진  

올해 첫 어미연어 대진항에서 어획  

장신리유원지 ‘물놀이 안전명소’..  

송포리 농수산물가공처리장 위탁운..  

거진전통시장 ‘특성화시장’ 첫걸..  

평화지역 소상공인 시설현대화사업..  

숲에서 숲으로 ⑨  

고성군 바둑협회 도 생활육대회 우..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3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