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1-11 오전 09:28: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경제일반기업/산업농어업단체개업집평택촌놈의 종목분석맛집업체탐방
최종편집:2019-11-11 오전 09:28:34
검색

전체기사

경제일반

기업/산업

농어업단체

개업집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맛집

업체탐방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경제 > 맛집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일교차 심한 환절기 보신 음식으로 좋아

추천! 고성지역 맛집 기행 ⑤ 토종닭백숙 ‘무궁화식당’

2012년 03월 13일(화) 11:15 53호 [강원고성신문]

 

ⓒ 강원고성신문

늘 그러하듯 계절이 바뀌는 환절기에는 새로움과 아쉬움으로 몸과 마음을 갈팡질팡하게 한다.
기온의 편차가 심해 몸 관리가 더욱 필요해지는 환절기인 요즘 보신음식으로 야외 활동량이 많아지는 봄을 준비해보자.
보신음식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토종닭 백숙집을 찾아 나섰다.
몸의 에너지를 충전시켜 줄 토종닭 백숙집은 간성읍 교동리 한적한 곳에 위치한 무궁화 식당이다.

ⓒ 강원고성신문

시원하게 뻗은 도로옆으로 간판과 마당 그리고 작으나마한 식당이 보였고, 식당 뒤로는 마치 초미니고무장갑을 머리에 두른 듯한 닭들이 모이를 열심히 주워 먹고 있었다.
이집에서는 닭을 넓은 마당과 뒷산을 배경으로 방목으로 키워 크기도 클뿐더러 많은 운동량으로 인해 탄력적인 육질을 자랑한다.
주문한 지 40분이 지나 푹 고아진 토종닭백숙과 맛깔스럽게 담긴 나물과 야채 등 밑반찬이 나왔다.

ⓒ 강원고성신문

먼저 살점이 두둑하게 붙어 있어 먹음직스러운 닭다리살을 뜯어 맛을 보았다. 기름기가 좔좔 흐르고, 야들야들 하면서 부드럽고 쫄깃한 육질이 입안 한가득 쪽쪽 빨려 들어오는 순간 이내 행복감이 밀려왔다.
이후 엉덩이살, 껍데기, 날개, 가슴살 등을 맛보며, “역시 닭은 토종닭을 먹어야 제 맛이야 ”라고 곱씹는다.
양계닭과 토종닭의 가장 큰 차이점은 육질의 쫄깃함에 있는데 특히 가슴살을 먹어보면 그 차이를 확연하게 느낄 수 있다.

ⓒ 강원고성신문

양계닭의 가슴살은 퍽퍽해 손이 잘 가지 않지만 토종닭의 가슴살은 결대로 찢어지고 쫄깃해 씹는 맛이 좋아 차별받지 않는다.
고기와 함께 몸에 좋다는 엄나무, 마늘, 대추와 각종 한약재로 우려낸 담백하고 깊은 국물을 먹고 나니 어느새 배가 차오르기 시작했다. 그래도 닭죽은 먹어야 뒷마무리가 깔끔하다.
닭죽 한 그릇 다비우고 나니 몸 전체에 영양이 재빠르게 골고루 퍼지는 듯한 느낌이 들면서 뜨거운 기운이 솟아난다.

ⓒ 강원고성신문

닭이 크고 닭죽도 얼마나 양이 푸짐한지 성인 4명이 모두 배부르게 먹었다.
이집의 김경화 대표(40세)는 “어머니와 함께 20여년동안 식당을 운영하면서 직접 방목하여 키운 토종닭과 배추, 엄나무, 마늘, 대추 등을 밭에서 직접 재배해 신선한 재료로 요리를 하고 있다”며 “늘 한결같은 정성과 서비스로 꾸미지 않은 자연의 맛을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업시간은 오전11시부터 밤 9시까지이며, 생닭도 판매한다. <전화 681-2410) 원광연 기자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성군 폭설대응 교통소통대책 훈련..

고성진입 울산바위 탐방로 개설 필..

군유지·도유지 대부계약 일제갱신

금강산관광 재개 촉구 한목소리

학야1리 강원도 새농촌 도약마을 선..

김정곤·김남술 강원도지사상

2019년산 공공비축미 건조벼 매입

고성경찰서 수사구조개혁 워크숍 개..

제39회 자유수호 희생자 합동위령제..

고성군선관위 간성초에서 선거체험..

최신뉴스

솔향기 그윽한 숲과 호수가 어우러..  

고성지역자활센터 김장담그기 행사..  

주민자치위원 자치력 강화교육 실..  

죽왕면민과 함께하는 문화한마당 ..  

고성군의회 대만 국외연수 다녀와  

고성군선관위 간성초에서 선거체험..  

정부민원 ‘한 곳에서 한 번에’ ..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성료  

고성군 건축 개발행위 허가 간소화..  

‘우리군청 나눔책방 캠페인’ 추..  

2019 가구주택 기초조사 추진  

제1기 고성군 자원봉사대학 졸업식..  

제39회 자유수호 희생자 합동위령..  

하반기 외근소방공무원 전술훈련 ..  

고성경찰서 수사구조개혁 워크숍 ..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3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