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01-09 오후 12:40: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일반사건사고주민발언대
최종편집:2019-01-09 오후 12:40:16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사회일반

사건사고

주민발언대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도원저수지 수상태양광발전 결사 반대”

도원1리 주민들 반대 집회 개최 … 농어촌공사 “공사 중지하고, 주민과 협의점 찾겠다”

2018년 11월 06일(화) 09:48 [강원고성신문]

 

↑↑ 도원1리 주민들이 지난 2일 도원저수지 정상에서 반대집회를 갖고 한국농어촌공사는 민주적 의사소통을 무시하고 공사를 강행한데 대해 사과하고, 즉시 수상태양광발전소 설치 공사를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 강원고성신문

한국농어촌공사 영북지사가 토성면 도원리 소재 도원저수지에서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도원1리 주민들이 생태계 파괴와 중금속 오염, 관광객 감소 등을 이유로 공사 중단을 요구하고 나섰다.
도원1리 주민 50여명은 지난 2일 오후 2시 도원저수지 정상에서 반대집회를 갖고 “농어촌공사는 민주적 의사소통을 무시하고 공사를 강행한데 대해 사과하고, 즉시 수상태양광발전소 설치 공사를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주민들은 이에 앞서 마을회관에서 도원저수지 입구까지 약 4km를 행진하며 반대구호를 외치고 피켓 시위를 전개했다.
주민들은 또 “수상태양광발전소가 들어서면 고성군 제일의 휴양관광지가 파괴된다”며 “고성군은 2차선 도로 개설 등 국민휴양지로 거듭나는 청정계곡 무릉도원 휴양지 보전을 위해 개발행위 허가를 즉시 취소하라”고 주장했다.
주민들은 ‘중금속 오염시키는 수상태양광발전 결사반대’, ‘주민소득 없는 태양광발전 중단하라’ 등의 글이 적힌 피켓과 현수막을 들고 구호를 외치며 수상태양광발전소 설치를 취소할 때까지 결사 투쟁할 것을 천명했다.
이날 집회 현장에는 고성군의회 의원 전원이 참가해 주민들의 의견에 동조하는 입장을 보였다. 이양수 국회의원은 마을회관에서 주민들과 농어촌공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갖고 “주민들이 반대하면 해서는 안 된다”며 공사를 강행한 것에 대해 주민들에게 사과하라고 강도 높게 질타했다.
이에 대해 농어촌공사 영북지사 관계자는 “도원저수지 수상태양광발전소는 만수면적의 6.5%에만 설치하는 것이며, 적법한 절차에 따라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며 “그러나 주민들이 반대하면 일단 공사를 중지하고 협의점을 찾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원저수지 수상태양광발전소 설치사업은 31억여원을 들여 도원저수지 2만4천6백80㎡의 면적에 부유식 구조물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올해 2월 고성군이 개발행위를 허가했으며 지난 10월 23일 착공에 들어갔다.
최광호 기자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숲에서 숲으로 ⑭

스뭇개바위 일출 장관·공현진 해변..

전지훈련팀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

마을이장 선거에 투표함·기표소 등..

2019년 새해 첫날 화진포 해변 2천..

조직개편 지연으로 주민 불이익 없..

고성군, 평화관광 중심지로 우뚝서..

군부대 민원 일부 고성군이 처리

노인일자리·사회참여 지원사업 참..

관광 인프라와 지오(GEO) 브랜드

최신뉴스

숲에서 숲으로 ⑮  

해양심층수 농공단지 입주기업 간..  

공현진 앞바다서 명태 2만 마리 잡..  

해양수산시책 도 평가 최우수 기관..  

달홀주’ 베트남 하노이에 공장설..  

화진포정보화마을 정보센터 준공  

농촌관광 관련 시설 특별 안전점검  

‘강원고성몰’ 설맞이 특산품 할..  

해수열 이용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전국민주연합노조 고성지부 장학금..  

아모르뜰 원생들 핸드볼 관람  

전애영 고성여성의소대 연합회장 ..  

고성군노인복지관 난방비 지원  

속초성폭력상담소 찾아가는 폭력예..  

프로골퍼 노승열 인흥초에 통학버..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3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