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03-13 오후 04:33: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경제일반기업/산업농어업단체개업집평택촌놈의 종목분석맛집업체탐방
최종편집:2019-03-13 오후 04:33:03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경제일반

기업/산업

농어업단체

개업집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맛집

업체탐방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경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반암항 복합낚시공원 등 콘텐츠 개발

해양수산부 ‘어촌뉴딜 300사업’ 선정 … 2년간 총 128억원 투입

2019년 01월 09일(수) 09:45 [강원고성신문]

 

↑↑ 반암항 전경.

ⓒ 강원고성신문

거진읍 반암항이 해양수산부의 ‘어촌뉴딜 300사업’에 최종 선정돼 올해부터 2년간 총 1백28억원을 투입해 복합낚시 공원 등 다양한 콘텐츠가 개발된다.
고성군은 지난해 11월 오호리 죽도 일대가 해중경관지구로 지정된 데 이어 이번에 반암항 어촌뉴딜 300사업까지 선정되면서 해양관광의 획기적인 발전이 기대되고 있다.
어촌뉴딜300사업은 어촌이 보유한 핵심자원을 활용해 차별화된 콘텐츠를 발굴하고, 어항 및 항·포구를 중심으로 인접한 배후 어촌마을까지 통합개발 함으로써 사회·문화·경제·환경적으로 어촌지역의 활력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고성군은 지난해 10월 어촌정주어항인 반암항에 복합낚시공원 조성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해양수산부의 어촌뉴딜300사업 공모신청을 했으며, 현장평가를 거쳐 12월에 최종 선정됐다.
사업대상지로 선정된 반암항은 반암마당, 반암진입광장, 방파제 친수벽화, 부대시설(주차장, 화장실), 홍보마케팅 프로그램 등의 공통사업이 추진된다. 또한 바다낚시공원, 반암전망대, 은연어(방어) 순치체험장, 해수풀장, 탐방로, 은연어 정원 등 2년간 총1백28억원이 투입된다.
이번 어촌뉴딜300사업 선정에는 고성군과 이양수 국회의원의 노력이 중요한 역할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고성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반암항 복합낚시공원 조성 등을 통해 반암항을 찾는 관광객에게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며 “관광어항의 면모를 갖춰 어업인들과 인근 주민들이 새롭게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출향인 귀향운동이라도 전개하자

경동대 학생들 미국 태권도 교사로

관광지 자전거 무료 대여소 설치

억대 조경용 명품소나무 절도범 14..

간성 율곡회관 목욕탕 지역민 개방

세계잼버리수련장 상수도 공급 추진

생활쓰레기 수거 작업 일과시간으로..

남북관계 변화와 상관없이 살길 모..

어르신체조 경연 운봉리 대상

고성군 소나무 불법굴취 상시 특별..

최신뉴스

숲에서 숲으로 [19]  

남동환의 사진으로 보는 고성의 역..  

고성군 노승열 프로골퍼 감사패 전..  

강원영상위 ‘찾아가는 영화관’ ..  

제56회 강원도민체육대회 고성 유..  

민주당 지역위원회↔고성군 당정협..  

생활폐기물 소각시설 대보수사업 ..  

국도비 확보·현안사업 해결 적극 ..  

농어촌 전기 미공급 제로화 나선다  

송지호 생태계복원사업 기본계획 ..  

신안근린공원 명칭 공모  

알기 쉬운 위탁선거법 Q&A ⑨  

동광개발·함상옥·길태준 성실납..  

여성단체협의회 행복더하기 행사 ..  

속초해경 농무기 불법조업 단속강..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3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