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08-06 오후 05:59: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일반사건사고주민발언대
최종편집:2019-08-06 오후 05:59:01
검색

전체기사

사회일반

사건사고

주민발언대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야생생물 불법포획·밀거래 단속

농약·유독물 살포, 개구리 불법포획 집중
주민 신고 접수…적발시 사법기관에 고발

2019년 02월 08일(금) 10:09 [강원고성신문]

 

고성군은 1월부터 3월말까지 야생생물 불법포획과 밀거래 행위에 대한 합동단속반을 편성해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
합동단속반은 군 환경보호과와 강원환경감시대, 야생동물 관련 단체로 편성되며 총 4개반 45명으로 운영된다.
이번 단속은 발생우려지역을 대상으로 중점 실시되며 단속내용은 크게 3가지로 야생생물 불법포획과 밀거래, 불법엽구 제작판매 행위이다. 특히 겨울철 야생조류 집단폐사를 일으키는 농약과 유독물 살포, 개구리 불법 포획도 단속할 계획이다.
불법포획의 경우 멸종위기종 등 야생생물의 불법포획과 이런 야생생물을 포획하기 위해 폭발물, 덫, 창애, 올무, 함정, 전류, 그물설치 사용 또는 농약, 유독, 유사물질 주입, 살포한 경우를 말한다.
밀거래 행위의 경우 허가 없이 포획, 수입, 반입한 야생동물 가공품을 알면서 취득, 섭취, 양도양수, 운반, 보관알선 등의 행위를 한 경우를 말한다.
불법엽구 제작판매는 허가 없이 야생동물을 포획할 수 있는 덫, 창애, 올무 등의 도구를 제작, 판매, 소지, 보관하는 경우다.
군은 불법행위 단속과 병행해 주민들의 신고접수를 받고 있으며 신고내용에 따라 예산의 범위에서 신고포상금이 지급 될 수 있다고 밝혔다.
고성군 관계자는 “겨울철 야생조류 집단폐사를 일으키는 농약과 유독물 살포, 개구리 불법포획 및 섭취는 ‘야생생물 보호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벌받는 행위”라며 “적발 시 사법기관에 고발하는 등 엄중 처벌해 야생생물 보호에 대한 경각심 고취 및 재발방지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최광호 기자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성문화재단 설립과 관련하여

체육인구 저변 확대·지역경제 활성..

‘빨간머리 앤의 작은 책 마을’ 복..

고성문화재단 내년 초 출범 전망

미등록 불법 야영장 집중 단속 실시

고성에서도 ‘살인 진드기’ 주의보

㈜설악과자의 성, 고성군노인회에 ..

휴가 대비 다중이용시설 불시 소방..

반암뒷산에 ‘비운의 복서’ 고 김..

신형진 소방교 ‘자랑스런 고성소방..

최신뉴스

반암뒷산에 ‘비운의 복서’ 고 김..  

대진초-인천 문학초 교류 체험 운..  

현내청소년문화의집 ‘부엉이캠프..  

동광산업과학고 지역 업체와 산학..  

고성군 여성회관 아카데미 하반기 ..  

제8회 님의 침묵 전국백일장 개최  

‘숲, 반가워. 같이 놀자-정선문화..  

해수욕장 ‘탄력순찰’ 피서객들 ..  

돌봄인력 응급처치·심폐소생술 교..  

제17회 휴전선 155마일 횡단 출정..  

고성군 ‘공현진교’ 표기 바로 잡..  

함백산 야생화축제장에서 도박문제..  

제1회 119문화상 작품공모  

고성에서도 ‘살인 진드기’ 주의..  

미등록 불법 야영장 집중 단속 실..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3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