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5-28 오전 08:23: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일반행정/지자체지방의회6.4지방선거(2014)6.13지방선거(2018)
최종편집:2020-05-28 오전 08:23:23
검색

전체기사

정치일반

행정/지자체

지방의회

6.4지방선거(2014)

6.13지방선거(2018)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부적합 판정 수산물 90% 재사용”

이양수 국회의원 지적… 부적합 72건 중 7%만 폐기, 나머지는 재출하·용도전환

2019년 10월 10일(목) 09:54 [강원고성신문]

 

ⓒ 강원고성신문

수산물 안전성 검사결과 부적합 판정을 받은 수산물의 90%가 폐기처분되지 않고 유통되거나 재사용되고 있어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이양수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속초·고성·양양, 사진)은 지난 4일 보도자료를 통해 “2018년 이후 안전성 검사 부적합 판정을 받은 수산물은 총 72건으로, 이 중 폐기된 수산물은 7건에 그쳤다”며 “반면에 80%가 재출하, 10%가 용도 전환 사용됐다”고 지적했다.
이양수 의원은 “부적합 하다고 판정받은 수산물의 90%가 폐기처분되지 않고 유통되거나 재사용 되고 있어 국민 안전에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다”며 “특히 발암물질이 검출 된 수산물이 용도전환으로 재사용되고 있는데 국민의 먹거리 안전을 위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이의원이 국감자료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 이후 안전성 검사 부적합 판정을 받은 수산물은 총 72건으로 수은 등의 중금속이 검출된 건수는 12건, 항생제 52건, 금지약품 2건, 세균·기타 검출 6건이다.
이 중 폐기처분된 수산물은 7건에 그치며, 부적합 판정을 받은 수산물의 80%가 출하연기, 10%인 7건은 용도전환된 것으로 드러났다.
중금속이 기준치를 초과해 부적합 판정을 받은 12건 중 7건이 용도전환됐는데, 7건 모두 발암물질인 수은(총수은 3건, 메틸수은 4건)이 검출돼 부적합 판정을 받은 것이다.
특히, 메틸수은은 유기수은 중 인체에 많이 흡수되며, 체외 배출이 쉽지 않아 장기간 노출 될 경우 인체에 유해한 영향을 초래한다. 메틸수은은 지각이상·청각손실·운동실조·말초시각이상·지각소모·주산기 뇌성마비를 일으키며, 그 중에서도 대표적으로 신경계통에 치명상을 입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금속 뿐만 아니라 항생제가 검출 된 수산물도 소비자에게 유통되고 있다. 2015년 이후 플로르퀴놀론계 항생제가 기준치를 초과해 부적합 판정을 받은 건수는 총 19건으로 모두 출하연기된 것으로 나타났다.
플로르퀴놀론계 항생제가 검출 된 수산물을 소비자가 섭취했을 경우 내성균도 함께 인체에 흡수되기 때문에 인체 안전성 및 유효성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정부는 이와 같은 이유로 중대한 위해물질이라고 판단해 2009년 1월 2일 퀴놀론계 항생제를 사용금지 물질로 지정한 바 있다.
이에 이양수 의원은 “수산물 안전 문제에 대해 2017년도 국정감사에서도 전량 폐기할 것을 요구하고, 해수부도 그렇게 할 것을 약속한 바 있다”며 “하지만 그 약속이 전혀 지켜지지 않고 있으며, 해수부가 국민 안전성을 위협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의원은 또 “생산 안전 기준을 엄격히 강화해야 하며, 최소한 중금속이나 금지약품, 불검출 항생제가 검출되면 전량을 즉시 폐기해야한다”며 “국민들이 믿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먹거리가 공급되도록 정부의 강력한 대책마련이 필요한 때”라고 꼬집었다.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바우지움조각미술관과 아트스페이스..

거진읍이장협의회 경찰·해경 위문

보건소 ‘건강 걷기 커뮤니티’ 인..

주민과 소통하며 미래발전 전략 수..

131명에 장학금 1억8,950만원 지급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 봉축탑 ..

고성군체육회 2020 정기 대의원총회..

‘희망찬 미래 평화중심 고성’

경동대 온라인수업 비교과 과목도 ..

진부령미술관·골프연습장 재개방

최신뉴스

숲에서 숲으로 [42]  

도치 이야기  

화진포의 성 [4]  

화진포의 성[3]  

코로나 바이러스  

2020년 군정홍보위원 위촉  

고성군 2020년 공공와이파이 23개..  

고성군 재무회계 규칙 전부개정  

통일전망대 운영 재개 승인 촉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후원금 지원  

고성군체육회 2020 정기 대의원총..  

간성향교 공기2571년 춘기석전제 ..  

경동대 온라인수업 비교과 과목도 ..  

진부령미술관·골프연습장 재개방  

“국민의 안전을 지켜줘서 감사해..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2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