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1-21 오후 04:37: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일반행정/지자체지방의회6.4지방선거(2014)6.13지방선거(2018)
최종편집:2020-01-21 오후 04:37:32
검색

전체기사

정치일반

행정/지자체

지방의회

6.4지방선거(2014)

6.13지방선거(2018)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믿음과 신념으로 한 길만…”

이동기 민주당 지역위원장, ‘이동기의 한 길’ 출판기념회 30일

2019년 11월 20일(수) 09:41 [강원고성신문]

 

↑↑ 이동기 더불어민주당 속초·고성·양양 지역위원장이 자서전 ‘이동기의 한 길’ 발간 기념 출판기념회를 연다. 사진은 책 표지.

ⓒ 강원고성신문

이동기 더불어민주당 속초·고성·양양 지역위원장(사진)이 오는 30일 오후 2시 속초생활체육관에서 시민단체 활동과 정치생활의 발자취를 더듬어 본 자서전 ‘이동기의 한 길’ 발간 기념 출판기념회를 연다.
그는 자서전 ‘한 길’에서 양양이 고향인 어머니와 북강원 통천군 출신 아버지 사이의 3형제 중 막내로 태어나 대학시절 민주화 운동으로 인한 수배와 구속 등 학생운동을 경험하고 졸업후 반부패국민연대 사무국장으로 활동하며 언제나 주민중심의 사회변화를 추구했다고 말했다.
특히, 시민사회 활동 당시 정보공개시민운동과 예산감시운동 등을 바탕으로 전국 최초로 지방자치단체장을 상대로 한 판공비 공개소송을 진행해 대법원으로부터 승소하면서 ‘나홀로 소송’을 확산시키는 전환점을 마련했다고 회고했다.
또 1995년 정치에 입문해 2003년 열린우리당 지역위원회 창당 준비위원장을 거쳐 2004년 제17대 총선에 출마하고, 이어 18대 총선 출마와 19대 총선 경선 탈락, 20대 총선 비례대표 출마 등 많은 정치역경 속에서도 진보진영의 험지인 영북지역에서 오직 민주당의 깃발을 들고 외로운 싸움을 해왔다고 소개했다.
그는 이후 참여정부에서 청와대 행정관으로 발탁돼 제도개선과 민원담당업무를 맡았으며, 이 때 동해안 주민들의 숙원인 해안경계철책 철거사업을 앞장서 추진하면서 해안관광 활성화의 전기를 마련했다고 회고했다.
이동기 위원장은 “지난 시절 우리 한국정치의 현대사와 함께 하면서 오직 주민들과 지역사회 그리고 민주당과 국민만을 바라보며 한 길만을 걸어왔다”며 “앞으로도 그 믿음과 신념으로 한 길만을 걸어 국민 삶과 지역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산불 최초 신고 안효진 하사에 군수..

고성군 산불전문예방진화대 1일부터..

새해부터 ‘화진포의 성’ 소설연재

2020년 새해 안녕과 평화 기원

숲에서 숲으로 [35]

노리소리 금단작신 가면놀이 개최

싱싱한 회 맛볼 수 있는 조용한 어..

“주어진 현안 차근차근 풀어가겠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자 6..

신창섭 전 MBC기자 출판기념회

최신뉴스

“공무원들 흔들림 없이 업무에 충..  

고성군수 재선거 입후보예정자 8명..  

‘공무원 임용시험 대비반’ 3년간..  

죽왕면보건지소 신청사 준공식 개..  

“지난 4년간 초심 잃지 않고 약속..  

“고향 품에서 고성 행복어 사전 ..  

고성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금강농협 상호금융 통합마케팅 전..  

‘천년동안-이십사절기’ 콜라보 ..  

강원형 일자리 안심공제 지원사업 ..  

쌀 중심 패러다임 전환·농가 형평..  

새롭게 연구·개발된 농업기술 보..  

고성사랑상품권 설맞이 5% 특별할..  

북상어망 회수로 6억4,000만원 소..  

어르신들 인지능력 높여 치매 예방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2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