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1-07 오후 03:15: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일반사건사고주민발언대
최종편집:2020-01-07 오후 03:15:50
검색

전체기사

사회일반

사건사고

주민발언대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토성면 도원~원터 군도 6호선 준공

내년 여름부터 ‘도원유원지’ 정상 운영… 마을주민들 안전기원제 개최

2019년 12월 11일(수) 10:19 [강원고성신문]

 

↑↑ 지난 11월 23일 열린‘도원1리 마을 군도 개통 안전기원제’에서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 강원고성신문

지난 2016년 도로 구간내 사유지 소유자의 도로 차단으로 운영이 중단됐던 도원유원지가 내년 여름부터는 정상 운영될 것으로 보인다. 고성군이 전액 군비를 들여 추진한 도원~원터간 군도 6호선이 최근 개통됐기 때문이다.
고성군은 24억원을 들여 지난 2016년부터 4년간 도원~원터간 군도 6호선 확포장 사업을 추진해 지난 11월 20일 연장 1.04㎞, 폭 8.5m 규모로 준공했다. 2016년 11월 주민설명회 이후 4년이 걸렸으며, 실제 공사기간은 2017년 11월 착공 이후 2년이 소요됐다.
이 도로가 완공됨에 따라 내년 여름부터 백두대간의 생태와 자연을 탐방할 수 있는 도원1리 마을관리 휴양지인 도원유원지의 접근성이 크게 개선됐으며, 인근에 위치한 향도원산림힐링센터 활성화도 기대돼 지역주민 소득증대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보인다.

↑↑ 도원1리 마을 군도 개통 안전기원제에서 박형수 이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강원고성신문

주민들은 준공 3일 뒤인 지난 11월 23일 낮 12시부터 2시까지 마을입구에서 ‘도원1리 마을 군도 개통 안전기원제’를 개최하며 자축했다. 이날 안전기원제는 도학초교 사물놀이팀의 길놀이를 시작으로 경과보고, 이장 인사말, 내빈 축사, 아모르뜰 댄스공연, 안전기원 고사, 도로개통 테이프 커팅 등의 순으로 쌀쌀한 날씨 속에서도 즐거운 분위기에서 진행됐다.
박형수 도원1리 이장은 “우리 마을에 좋은 환경을 만들어 준 고성군에 고맙게 생각하고, 도로 개통을 계기로 토박이와 귀농·귀촌인이 어울려 사는 우리 마을이 보다 화합하고 발전했으면 좋겠다”며 “내년 여름부터는 도원유원지가 정상 운영되는 만큼 많이들 놀러오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강원고성신문 기자  
“행복한 고성 만들기”
- Copyrights ⓒ강원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원고성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강원고성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산불 최초 신고 안효진 하사에 군수..

고성군 산불전문예방진화대 1일부터..

2020년 새해 안녕과 평화 기원

싱싱한 회 맛볼 수 있는 조용한 어..

새해부터 ‘화진포의 성’ 소설연재

숲에서 숲으로 [35]

노리소리 금단작신 가면놀이 개최

“주어진 현안 차근차근 풀어가겠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자 6..

신창섭 전 MBC기자 출판기념회

최신뉴스

고성군 2020년 시무식 개최  

산불 극복 지원 국회고성연수원 감..  

고성군 겨울철 한파 종합대책 추진  

신창섭 전 MBC기자 출판기념회  

이양수 의원 14일 의정보고회 개최  

천학정 진입도로 토지 보상 문제 ..  

“2019년 괄목할만한 군정성과 이..  

고성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자 6..  

대진항 인근에서 어린명태 방류  

전통시장 소비촉진 캠페인 전개  

전대원 농협 군지부장 명예고성군..  

봄 향기 가득한 봄꽃 종자 10만6천..  

농업품목별 전담지도사 성과보고회..  

마을버스 운송사업자 동해상사 선..  



인사말 - 연혁 - 찾아오시는 길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제호: 강원고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227-81-17288 / 주소: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간성로 29 2층 / 발행인.편집인: 주식회사 고성신문 최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광호
mail: goseongnews@hanmail.net / Tel: 033-681-1666 / Fax : 033-681-166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강원 아00187 / 등록일 : 2015년 2월 3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광호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